Fashion Styling

셀럽들의 다채로운 ‘카디건’ 스타일링

2024-02-21 11:20:42
한효주 기자
@leesiyoung38


일교차가 큰 봄 또는 간절기에 톱 위 가볍게 걸치거나 어깨에 둘러 코디하기 좋은 패션 아이템 ‘카디건’. 여러 벌 겹쳐 입는 스타일의 레이어드 룩에 녹여내기도, 카디건 하나만 착용해 페미닌한 바이브를 뽐내기에도 제격인데.

또한 데님 진, 미니스커트 등 다양한 디자인의 하의와도 쉽게 어우러져 원하는 무드와 콘셉트에 걸맞은 다채로운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하다.
 
다가올 스프링 룩 연출에 유용할 ‘카디건’으로 완성해 낸 셀럽들의 패션을 살펴보자.

@leesiyoung38

이시영은 머스터드 컬러 카디건을 택. 이너로는 화이트 터틀넥 톱, 포켓 디테일 블랙 팬츠를 매치, 빅 사이즈 헤어 액세서리와 부츠, 스트라이프 머플러로 포인트를 더해 상큼 발랄한 아웃핏을 선보였다.

@hyemhyemu

강혜원은 화이트 튜브 톱, 블랙 데님 바텀, 롱 카디건을 착용, 네크리스를 레이어드로 연출해 여리여리한 분위기를 내뿜었다. 날씨가 따뜻해지면 강혜원처럼 얇은 소재의 롱 카디건을 활용해 청순한 무드를 자아내 볼 것을 추천한다.

@hyeri_0609

화이트 톱과 데님 바텀, 베이비 핑크 카디건 차림의 가벼운 캐주얼 룩을 소화한 혜리. 여기에다 네크리스, 스퀘어 레더 워치 등 심플한 디자인의 액세서리로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스타일 완성.

@taeyeon_ss

태연은 화이트 프린트 톱과 미니스커트, 그레이 라운드 넥 카디건과 니삭스로 소녀미를 발산했다. 핑크 블러셔, 히메컷으로 뷰티 스타일링까지 놓치지 않아 전체적인 룩의 완성도를 높였다.

한효주 기자 hhz@bntnews.co.kr
bnt뉴스 패션팀 기사제보 fashion@bntnews.co.kr